언프리티랩스타에서 단연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 래퍼는 다름 아닌 제시와 치타라고 할 수 있다. 그런데 이 두 여성래퍼의 과거가 심상치 않다.

어떤 분야에서든 마찬가지겠지만 짧은 시간안에는 기술적인면에 완숙함을 담아 낼 수 없기 때문에 오디션에서 종종 치명적인 결점을 노출하는 신인들을 볼 수 있다. 그렇다고 오랜 세월 가요계에 몸담고 있다고 해서 실력이 일취월장하는 것도 아니다. 요는 그리 짧지 않은 시간동안 경험을 쌓고 담금질을 하며 완전히 새로운 모습으로 다시 나타날 수도 있으며 치타가 바로 그 좋은 예이다.

2012년 버벌진트와의 무대, 그리고 이듬해 이효리의 '치티치티뱅뱅'에서 래퍼로 참여해 호흡을 맞춘 바 있었다. 필자는 쇼미더머니 애청자이므로 빠짐없이 모두 보았는데도, 눈에 익지 않았다. 그렇게 이미 보았던 여성래퍼였음에도 기억하지 못하다가 자료를 찾아보고서야 '아 그때 그 래퍼'하며 기억을 되살릴 수 있었다.


버벌진트는 기대되는 신인 래퍼로 소개하고 있다.


언프리티랩스타에서와는 달리 몸매를 한껏 드러내는 의상을 입고 있다.


마스터피스 김은영으로서의 랩스킬을 맘껏 드러내고 있다.


완전히 달라짐 모습의 치타. 이제는 톱 여성 래퍼로 불러도 무방핟듯.

 

버벌진트는 쇼미더머니 시즌1에서 자신이 곡 '좋아보여'의 랩 피처링으로 김은영을 소개했다. 치타의 이름이 김은영으로 이후 이효리와의 무대에서도 훌륭한 랩 실력을 보여주었다. 그런데 다시 이년여가 흐른 지금 당시보다 훨씬 나은 그리고 무대 관록마저 갖춘채 재등장했다. 실력만 늘은게 아니라 자신의 캐릭터를 확실히 스스로 만들어 가지고 나왔다. 김은영이 아닌 치타로 그리고 자신의 색깔을 만들어줄 의상과 메이크업을 한채 말이다.

버벌진트, 이효리와 무대를 함께 할 때는 날씬한 몸매를 드러내며 춤을 추는 등 젊은 여성의 활기차면서도 섹시하고 당당한 이미지를 보여주었다면 이제 치타로서의 그녀는 대체불가능한 개성을 무장한채 힙합팬들의 마음을 녹여내고 있다.

 

제시는 치타보다 더 오랜 가수경력을 가지고 있다. 본인 스스로가 밝히듯이 메인은 보컬이며, 랩은 보조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래퍼로서의 제시는 충분히 넘치는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제시'는 제시카HO로 개인활동 및 힙합그룹 업타운에서 활동한 바 있으며 현재는 제이켠 등과 함께 <럭키제이>라는 힙합그룹에서 활동중이다.

스무살도 되기 전에 데뷔해서 이제 10년차 경력의 보컬이자 래퍼인 제시는 포털이나 유튜브등에서 '제시카HO'로 검색시 뛰어난 보컬실력을 자랑하는 영상이 먼저 등장하고, 이어 랩 모음집 또한 찾아진다. 필자 개인적으로는 본인의 그 뛰어난 보컬이 아깝긴 하지만 노래 잘하는 사람 천지인 한국에서 그 보다는 거의 한손가락안에 꼽히는 랩이 더욱 메리트가 있지 않나 싶다. 따라서 주무기를 바꿔타는게 어떨까 싶다. 물론 현재 병행하고 있지만 대내외적으로 주무기를 랩으로 천명해야 그에 따르는 수요가 발생할 것이다. 특히 제시 특유의 보컬톤은 래퍼로서 더욱 매력을 돋군다는 것을 이번 언프리티랩스타에서 증명되고 있다.

보컬과 랩 모두에서 타 참가자들을 압도하는 실력을 갖춘 제시는 아직 보여줄게 많다. 십년의 경력이 결코 헛되지 않다는 것을 이번에 단단히 보여주고 있다. 특히 일대일 디스전 같은 건 해본 경험이 없음에도 마치 달인인양 소화해 내는 모습은 음악을 해온 시간들이 결코 가볍지 않았음을 반증하고 있다. 경험과 실력은 생소한 도전에도 힘을 불어넣어 주는데, 아무나 되는건 아니니 어려운 것. 시청자들은 제시가 마치 랩스타로서 온갖 산전수전을 다 겪은 줄 인식하게 되었지만, 실제로는 보컬이 메인이었다. 제시는 아델의 '롤링인더딥'을 커버하기도 했는데, 정말 대단한 보컬실력을 가지고 있다.

개인적으로는 두 래퍼가 프로젝트팀을 구성하여 강남에게 피쳐링을 맡기고 다시 한번 콜라보 음악을 해보는건 어떨까 싶다. 자주 반복하기는 뭣하지만 한번으로는 아쉬우니 현재 음원시장을 석권하다 시피 하고 있는 'My Type'에 이어 다시 한번 정도는 두번째 곡이 나와주는 것도 괜찮지 않나 싶은 것이다.

마지막으로 뛰어난 실력에 걸맞는 좋은 곡으로 이 두사람을 만나보고 싶다. 진심으로!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