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자비는 블로그를 시작할 때 연예블로거를 하지 않으려 했습니다. 때로 드물게 인기글이 되어 많은 방문객 유입이 이뤄지기도 하지만 주로 인기 드라마나 예능이 10시 이후에 방송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리뷰 작성이 참 힘들고 고되기 때문입니다. 마찬가지로 많은 블로거들이 겪게 되는 고충에 대해 몇가지 이야기 해보려합니다.

첫째, 매일 글을 발행해야 하는 고충

굳이 다음뷰 랭킹 때문이 아니더라도 꾸준히 글을 발행하는 것은 꼭 필요합니다. 발행을 몇일만 하지 않아도 구독자는 대폭 감소하고 마니까요. 대외적인 노출을 주 목적으로 하는 발행글을 내보내면서 촘촘하게 엮인 이웃관계와 구독자를 유지한다는 것은 생각보다 쉽지 않조.

블로거들은 잘 생각해 보아야 합니다. 왜 내가 글을 발행하고 있는지. 그래서 그 목적에 부합한 행동을 하고 있으면서 너무 낭만적인 환상을 가지고 있는건 아닌지. 블로거가 지켜야할 것은 성실함과 이웃에 대한 예의로 이것만이라도 지켜나간다면 느슨한 관계속에 촘촘한 관계가 엮여져 나갈 수 있습니다.

둘째, 쉬어야 할때 쉬지 못해 일탈을 꿈꾼다.

첫번째 이유와 마찬가지로 쉬는날이 없는 것이 너무 큰 고역입니다. 자신이 발행한 글이 인기글이 되어 많은 방문객이 유입되었을 때 추천을 클릭해 주는 비율은 대개 공감이 많이 가고 글에서 정성이 묻어 있을 때 대략 1/50 이고 조금 덜한 경우 1/100의 비율까지 나와줍니다. 그런데 이웃분들은 적절한 타이밍에 서로 상호 방문하게 될 시 높은 추천율을 보이기 때문에 도움이 많이 됩니다. 하지만 이웃블로거 모두가 하루종일 컴퓨터 앞에 앉아 있는것은 아니기 때문에 내가 조금이라도 부지런하게 글을 쓰고 비교적 이른 시간에 발행한다면 보다 많은 이웃들이 내글을 놓치지 앟고 보게 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이렇게 상대가 보기 편한 시간에 맞추려면 내가 더 부지런할 수 밖에 없고 남들 쉬고 있을 때 나는 글을 써야 합니다.

셋째, 글의 소재가 떨어질 때

제 경우 써야할 소재가 무궁무진한 편입니다. 그런데 풍요속 빈곤이라는 말처럼 어느날 문득 소재가 생각나지 않는 날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발행글의 상당수는 그날 그날 이뤄지는 연예뉴스에 맞추어 제 생각을 풀어내지만 미리 자료를 조금씩 모아 기획발행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렇게 < 미리준비한 글 + 그날 일어난일에 대한글>을 적절히 혼합해 줘야 지치지 않고 글을 발행할 수 있습니다. 매일매일 하루도 빠짐없이 이슈만 쫒다가는 금새 지쳐버리게 되니까요. 그런데 농땡이좀 치다가 땜빵식으로 미리 써둔 글을 2~3일 발행하며 몇일 휴식을 갖는 경우 작성해둔 글이 떨어지고 나면 '감각'을 잃어 버려 회복하는데 시간이 좀 걸립니다. 흔히 직장인들이 공휴일을 보내고 난후 월요일에 겪는 현상과 비슷하다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늘 '블로깅'의 감각을 잊지 않으려는 생활습관을 유지해야 어떤 소재로 글을 쓸 껏인가에 대한 판단이 빠르게 서고, 대비할 수 있게 됩니다.

모든 블로거님들 화이팅!

우리 모든 블로그를 운영하시는 블로거님들, 알찬 내용 발행하시려고 매일 수고 많으세요. 모두모두 화이팅입니다. 블로그를 통해 목적하는 일 모두 이루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11.02.06 12:21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3. 2011.02.06 12:39 신고 [Edit/Del] [Reply]
    ㅎㅎ즐기면서 하고 있어요.
    아님..스트레스일 것 같아서..

    잘 보고가요. 휴일 행복하세요
  4. 2011.02.06 12:53 신고 [Edit/Del] [Reply]
    제가 일탈을 꿈꾸는 이유...

    정확히 짚어 주셨네요...

    즐겨야 되는데.....쉽지 않습니다.
  5. 2011.02.06 13:15 신고 [Edit/Del] [Reply]
    ㅋㅋㅋ 블로거라면 다들 공감할 내용이네요^^
    제가 좋아서 하는 일이지만, 은근히 스트레스 쌓일때가 있어요.
    전 일하면서 중간중간에 사진정리도 하고, 글도 쓰려니 시간이 항상 고파요...^^;;
  6. 2011.02.06 13:16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7. 2011.02.06 13:23 신고 [Edit/Del] [Reply]
    매일 글을 발행하는 것은 어려운 일 같아요.ㅠㅠ
    블로거에게 성실함은 필수인 것 같아요.~~^^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사자비님 화이팅하세요~!~!~!
  8. 2011.02.06 13:47 신고 [Edit/Del] [Reply]
    공감이 팍팍됩니다~ 화이팅할께요~ 사자비님도 화이팅!! ^ㅡ^
  9. 2011.02.06 15:19 신고 [Edit/Del] [Reply]
    모두 공감가는 내용이네요.. 사자비님은 저번에도 베스글 통해서 들어왔었는데..
    역시나 옳은말만 해주시니 ^^; 1일 1포스팅 참 어려워요.. 다음뷰에서는 그다지 랭킹이 높지 않아도 저는 블로그를 하는 자체가 재밌습니다..
  10. 2011.02.06 16:34 신고 [Edit/Del] [Reply]
    소재가 떨어졌을 때.. 그때 참 애매하긴 하죠.^^

    잘 읽었습니다~!
  11. 2011.02.06 16:36 신고 [Edit/Del] [Reply]
    정말 전 SBS도 안 쓰다보니 요즘 쓸게 없어요. ㅠㅜ
    그리고 설 연휴 쉬고 오니까 몇 일 빠졌다고 순위는 급하락.... ㅎㅎ;;;
    잘 보고 갑니다. 설 연휴는 잘 보내셨는지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남은 연휴도 즐겁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
  12. 2011.02.06 16:54 신고 [Edit/Del] [Reply]
    매일 발행해야 하는데 다음뷰 랭킹까지 신경쓰려는 소재 발굴하기가 너무 힘들는데 100% 공감합니다.
  13. 2011.02.06 19:22 신고 [Edit/Del] [Reply]
    블로그는 또다른 자아 실현의 장으로 생각하고 하니
    힘도 들지만 재미도 있습니다.
    공부한다고 생각하면 구속도 힘듬도 당연하다고 받아 들이니 좀 마음이 편합니다.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14. 2011.02.06 21:08 신고 [Edit/Del] [Reply]
    블로그와 블로거에 대한 정의는 각자 다르겠지만
    가장 중요한 건 아무래도 자기 만족이겠죠.
    메타 블로그라고 살아남은 건 다음뷰 뿐인데
    요즘 재미있는 풍경이 자주 벌어지고 있는 듯 합니다..
    이미 읽어본 글을 다시 읽어봐달라 하는 분들도 있고..
    일방적인 통행을 소통이라고 하는 분도 있고
    친목의 장인지 소통의 장인지 알 수 없는 경우도 있고...
    각자 고충이 많겠죠..
    자기 자신의 영역에서 신경쓸 일도 많을텐데..
    다음뷰에서 충돌하는 장면은 안 봤으면 좋겠어요
  15. 2011.02.06 21:14 신고 [Edit/Del] [Reply]
    그래도 블로그는 참 재미있는 것 같습니다^^*
  16. 2011.02.06 21:33 신고 [Edit/Del] [Reply]
    아... 저도 요즘 블로그에 글을 쓰는 것이 너무 힘든데...
    적절한 타이밍에 이런 글이 올라오네요
    (다른 블로그에서도 비슷한 내용이 좀 올라오는 것 같습니다)
    즐기는 블로그... 그렇게 해서 시작했는데... 요즘은 글쓰는게 고역입니다 ㅠㅠ
    사자비님 힘내세요!!
  17. 2011.02.06 22:03 신고 [Edit/Del] [Reply]
    사자비님 말씀처럼, 정말 블로깅 장난아니죠 ㅎㅎ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편안한밤되세요 ( ^ ^ ) ( _ _ )
  18. 오늘과 다른 내일
    2011.02.06 22:30 신고 [Edit/Del] [Reply]
    블로거들이 충분히 공감하는 내용입니다. 힘내시고 항상 좋은 글 부탁드립니다. 님의 글을 읽고 배우고 공감하고 느끼는 사람들이 아주 많다는 것도 알아주시기 바랍니다. ㅋㅋ..감사합니다
  19. 2011.02.06 23:17 신고 [Edit/Del] [Reply]
    안녕하세요. 사자비님..
    즐거운 연휴 잘 보내셨는지 모르겠습니다.

    연휴 동안 지방에 가있느라 블질을 잘 못했습니다.
    이제서야 복귀해서 댓글달고 답방 드리고 있습니다. ㅎㅎ

    너무 오랫만이라 많은 분들이 댓글주셔서 땀흘리고 있네요.

    1년이상 블로깅을 한 블로거라면 누구나 느낄 수 있는 이야기들을 잘 올려주셨네요.
    그중에서도 매일매일 포스팅하는 압박과 이유는 누구보다 공감합니다.

    저도 블로그 특성상 이슈는 많아서 소재는 고갈되지 않지만..
    회사 일때문에 피곤해서.. 등.. 매일매일 포스팅하기가 여간 힘든게 아닌데..
    이런 부분을 지켜가는 것도 자신과 독자와의 커뮤니케이션 차원에서 아주 중요한
    요소가 아닐까 싶네요.

    좋은글 너무나 잘보고 갑니다.
  20. 2011.02.07 10:51 신고 [Edit/Del] [Reply]
    정말 블로깅을 매일 한다는건 보통 일이 아닌것 같습니다. 다행히 저는 매일 쓰지 않아도 되지만 뭔가를 작성한다는 것 자체가 꽤 힘든 일인 것 같아요^^ 이렇게 매일 발행하시는 분들을 보면 정말 대단하다는 이야기가 절로 나옵니다!
  21. 2012.12.30 18:57 신고 [Edit/Del] [Reply]
    위의 항목을 통해 의외의 부분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

티스토리 툴바